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머리


1. 우리 머리도 식힐 겸 게임 한 판 할까?

2. 머리 좀 잘 굴려 봐. 묘안이 분명히 있을테니까.

3. 아, 머리를 쥐어 짜도 생각이 안 나.

4. 이제는 머리가 커서 말을 잘 안들어요.

5. 그 아이는 이제 자신도 머리가 굵었다며 나에게 대들곤 했어요.

6. 머리를 맞대고 진지하게 생각해 봅시다.

7. 머리가 썩었구나. 그런 사고방식으로 세상을 살려고 하지 마라.

8. 순간 머리털이 곤두서서 눈이 동그래졌어요.

9. 아빠, 나 금방 머리 자르고 올게요.



1. 그 여자, 눈이 눈이 높아서 시집 갈 수 있겠니?

2. 내가 보기에는 그 남자가 눈 위의 혹이라구.

3. 졸려서 더 이상 안 되겠다. 나 눈 좀 붙이고 올 게.

4. 눈에 쌍심지를 켜고 달려들었잖아.

5. 그럼 그렇지! 눈에 콩깍지가 씌어도 한참 씌었지.

6. 그래서 그 여자, 눈이 뒤집힐 정도로 충격을 받았대.

7. 그럼 어떻게 해! 자꾸 곁눈질을 하잖아.

8. 한 마디 했지. 자꾸 눈총을 주길래.

9. 너 왜 이래! 눈에 풀칠했어?

10. 어떻게 살았길래 이토록 눈이 무딜 수가 있지?

11. 너... 눈이 여리구나?

12. 이 결정은 눈에 흙이 들어가도 번복하면 안된다.



1. 그만 해! 그런 말은 귀 따갑게 들었으니까.

2. 이제 그만 해! 그런 소리는 귀에 못이 박힐 정도로 들었으니까.

3. 너 오늘 귀 가렵지 않니?

4. 막내가 귀를 뜨인 지 한 달 밖에 안 되었어요.

5. 야! 이 팔랑귀야!

6. 선영아, 이 말은 귀 밖으로 들으면 안돼.

7. 귀가 여려요, 참!

8. 소 귀에 경 읽기라니까!

9. 산에 있다 나왔니? 의외로 귀가 절벽인데?

10. 귀가 번쩍 뜨일만한 소식을 가져왔어.



1. 내가 코를 납작하게 만들어 주마!

2. 그 정도로는 콧방귀도 안 뀔 거야.

3. 너... 벌써 코 꿴 거니?

4. 참 코도 세다. 코가 커서 그런가?

5. 얼마나 돈이 많길래 코 큰 소리 하는건데?

6. 콧대 세우지 말고 내 말 좀 들어봐.



1. 어제 그 영화 봤는데 입이 딱 벌어지더라.

2. 부러웠어. 입에 침이 마르도록 칭찬하더라.

3. 입만 살았네! 할 줄 아는 건 하나도 없으면서.

4. 속 시원하게 얘기해 봐. 입 안의 소리로만 그러지 말고.

5. 돈 좀 쥐어 준다고 입막음이 되지는 않을 거야.

6. 내가 알아. 걔는 입이 무거워.

7. 그 국회의원 입 씻은 거 다 들통나서 기자들이 난리야, 난리!

8. 똑똑한데? 입이 참 여물어.

9. 요즘에 누가 입에 거미줄 치니?



1. 덜미를 넘겨짚어 보니까 알겠더라.

2. 왜 사람들이 너만 만나면 뒷목을 잡는지 알겠다.

3. 웬만해서는 덜미 잡힐 사람이 아니야!

4. 목에 거미줄이라도 쳐 보지 않으면 그런 고통은 절대로 알지 못한다.

5. 평생을 목에 힘을 주고 산 사람이야.

6. 일주일이 넘어도 안 나타나니 목이 빠지겠다.

7. 중소기업의 목을 조이는 못 된 대기업은 이제 없어야 해.

8. 네 이야기를 듣고 나니 나도 목이 막힌다.

9. 목이 곧은 사람과는 가까이 하지 말아라.


어깨


1. 왜 자꾸 어깨에 힘 주지?

2. 이제 가장이 된다고 생각하니까 어깨가 무거워진다.

3. 그 사람 하고는 3년 전부터 어깨를 나란히 했지.



1. 봐 바. 손바닥을 맞추면 이렇게 쉽잖아.

2. 아퍼! 왜 이렇게 손이 매워?

3. 민수는 손이 참 커. 우리 팀의 큰 손이라고.

4. 자꾸 그러면 이번 달부터 손 끊어 버린다!

5. 몰라, 나 손 뗄거야.

6. 그만 해! 나 손 씻은 거 알잖아!

7. 시골에서는 손을 나누어야 할 일이 많아.

8. 학교에서 뭐 배웠니? 이렇게 손이 거칠어서야...

9. 이제 한 손 놨어. 다행이다.


가슴


1. 어디, 가슴을 불태우는 말을 좀 해 줘봐바.

2. 그렇지? 가슴 찔려 못 웃겠지?

3. 하나님의 말씀을 가슴에 새기고 살아 가려무나.

4. 이제 좀 가슴이 트이는 걸?

5. 가슴이 숯등걸이 되서 이젠 눈물도 안 나와.

6. 세상에! 가슴이 뜨끔할 정도로 놀랬어.

7. 가슴 치는 일은 이제 없을 거야.

8. 그 사람은 가슴이 넓어서 참 좋아.



1. 사돈이 땅을 사서 배가 아프다.

2. 그런 건 부자들 배만 불리는 정책이야!

3. 대책도 없이 무작정 배 째라고 하면 안되죠!

4. 하루 굶었더니 배가 등에 붙었다.


허리


1. 그 할아버지 아직도 허리가 꼿꼿하셔. 원래 건강하신 체질인가 봐.

2. 말도 마. 허리 잡고 데굴데굴 굴렀어.


다리


1. 오늘은 다리를 뻗고 잘 수 있을까?

2. 내가 다리 놔 줄까?

3. 참 다리 길어! 먹는 데는 안 빠진다니까!


무릎


1. 시작한 얼마나 됐다고 벌써 무릎을 꿇어?

2. 그는 무릎을 탁 치고 벌떡 일어났다.


오금


1. 응, 오금이 쑤셔. 더 이상 참지 못하겠어.

2. 통원 치료를 하느라 그동안 오금을 못 추렸어.

3. 누가 볼까 봐 오금이 저리지?

4. 하지만, 이젠 오금 좀 펴고 살 수 있겠어.



1. 내가 발 벗고 나서서 도와 줄게.

2. 그 사람 발도 참 넓어!

3. 어딜 가나 발 디딜 틈도 없을 거야. 크리스마스 전야에는.

4. 발 끊은 지 오래 되었어요.

5. 어릴 적에 잠깐 발을 담갔던 것 뿐이야.

6. 그런 건 요즘 발에 채인다.

7. 이젠 발 뻗고 잘 수 있겠다.


▨ mirejiki


Posted by 미래지기


포르투갈어 Quadril은 엉덩이, nádega는 궁둥이 일까요?  우리 사전으로 보면 "볼기 = 엉덩이 + 궁둥이"인데, "볼기"에 해당하는 말은 무엇일까요? 또한 일상에서는 "bunda"나 "bumbum" 같은 말을 자주 쓰는데, 이는 어떤 관계가 있을까요?


우선 국어
사전의 정의부터 비교해 보지요.


볼기 - 뒤쪽 허리 아래 허벅다리 위 좌우 쪽으로 살이 두두룩한 부분


엉덩이앉으면 바닥에 닿지 않는 부분 / 골반에 이어져 있는 볼기의 윗 부분

한자어 : 둔부        영어 : hip


엉덩뼈 - 골반을 구성하는 뼈 중에 가장 큰 뼈로서 제일 상단부에 위치하며, 포유류, 조류를 포함한 대부분의 척추동물에 존재함.

한자어 : 골반        영어 : pelvi        포르투갈어 : pelve, osso do quadril


궁둥이 - 엉덩이의 아랫 부분 / 앉으면 바닥에 닿는 부분

영어 : buttocks


위의 신체 용어를 포르투갈로는 무엇이라 할까요? 영포 사전을 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hip = quadril        buttocks = nádegas





이번에는 포르투갈어 사전의 정의를 옮겨 적어 봅니다.


quadril - Parte do corpo humano entre a cintura e a parte superior da coxa / É a projeção óssea do fêmur que é conhecida como o trocânter maior, e os músculos e gorduras na região / Região lateral do corpo humano que vai da cintura até a articulação superior da coxa.


nádegaNa porção inferior do dorso, uma das partes em que ficam os músculos glúteos / A porção carnuda e arredondada da parte posterior da coxa. Nome dado ao conjunto dessas duas porções que formam a parte superior e traseira das coxas.


bundanádega


bumbum - Parte traseira do corpo / estrondo / nádega, bunda


위와 같은 정보로 비교해 보자면, "nádega"는 일반적으로 "엉덩이"(볼기의 한 부분이 아닌 볼기의 대명사로서 엉덩이)라고 번역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물론 "quadril"라는 낱말도 "엉덩이"로 쓸 수 있지만, 엉덩이 뼈와 관련이 있으므로 보다 학술적이고 전문적인 느낌을 줍니다. 재단사가 엉덩이 둘레를 잴 때는 quadril를 재는 것이지 nádega를 재는 것이 아니거든요. 또한 quadril는 동물의 부위를 말할 때 "엉덩이 부분"을 뜻하기도 합니다. 소고기로 말하면 "우둔"이죠. 포르투갈어로 치면 "alcatra"라고 할 수 있습니다. 유럽 포르투갈어권에서는 "quadril" 대신 "anca"라는 낱말을 사용한다고 합니다. 


엉덩이 - quadril, nádega

궁둥이 - nádega

볼기 - nádega


"Bunda"는 원래 식민지 시절 때에 아프리카 앙골라의 여러 언어 가운데 하나인 Quimbundo語에서 유래한 말이며 "traseiro (뒤쪽)"이라는 뜻을 갖고 있습니다. 지금은 브라질에서 nádega와 같은 뜻으로 "엉덩이"를 의미합니다. 역사적인 배경 때문인지 bunda는 주로 여성의 엉덩이를 지칭할 때 사용하는 말이기도 합니다.


그런데, 포르투갈에서는 "bunda"라는 말을 쓰지 않는다고 합니다. 포르투갈에서 nádega와 같은 의미로 쓰는 말은 "traseiro"와 "cu"입니다. 그래서 브라질 사람이 들으면 심한 모욕이 느껴질지도 모르는 "Tomar uma pica no cu"와 같은 표현이 있는데, 이 말은 포르투갈에서 그냥 "엉덩이에 주사를 맞다"라는 뜻이랍니다. ^-^


"bumbum"은 bunda 대신 "엉덩이"로 쓰는 비속어에 가까문 말인데, 무엇인가를 때릴 때 나는 소리를 표현하는 일종의 의성어이기도 합니다.

개인적으로 느끼는 말의 느낌(뉘앙스)을 따라 구분해 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엉덩이 - quadril, nádega, bunda, bumbum

궁둥이 - nádega, bunda

볼기 - nádega, bumbum


같은 뜻을 표현하는 말은 이처럼 문화나 언어권에 따라 다릅니다. 애초부터 정확한 번역어가 존재하리라는 기대는 하지 않는 것이 좋겠습니다. 오직 어휘만이 존재할 뿐입니다. 따라서 어휘의 배경과 차이를 아는 만큼 더 좋은 번역을 할 수 있다는 명제는 늘 참인 것 같습니다.


▨ mirejiki


Posted by 미래지기


신체, 인체 - corpo humano 

몸 - corpo


머리 - cabeça

뇌 - cérebro

머리털 - cabelo

이마 - testa

얼굴 - rosto, cara

눈 - olho

눈썹 - sobrancelha

속눈썹 - cílios

눈꺼풀 -  pálpebra

홍체, 조리개 - íris

눈동자, 동공 - pupila

흰자위막, 공막 - esclera

눈물샘 - glândula lacrimal

볼, 뺨 - bochecha

귀 - orelha, ouvido

귀둘레 - hélix

귓불 - lóbulo

코 - nariz

콧구멍 - narinas

콧방울 - asa

비강 - fossas nasais

인중 - depressão infranasal

입 - boca

입술 - bio

윗입술 - bio superior

아랫입술 - bio inferior

치아, 이 - dente

잇몸 - gengiva

목젖 - úvula

편도 - tonsila

 - ngua

침샘 - glândula saliva

턱 - queixo

 - pescoço
목덜미 - nuca

아담의 사과 - pomo-de-adão

몸통 - tronco

어깨 - ombro

어깨뼈 부위 - escápula

가슴 - peito 

흉부 - tórax

젖, 유방 - mama

젖꼭지 - mamilo

등 - costas

허리 - cintura

 - braço

 - mão 

 - barriga

복부 - abdome

배꼽 - umbigo

대퇴부, 엉덩이 - quadril

볼기 - nádega

생식기관 - órgão genital

다리 - perna
무릎 - joelho

 - 


* 팔/다리에 대한 자세한 용어는 아래 링크에 있습니다.

http://livros.tistory.com/69


감각기관 - sistema sensorial

오감 - cinco sentidos

시각, 시력 - visão

청각, 청력 - audição

후각 - olfato

미각 - paladar

촉각 - tato

육감 - sexto sentido


털 - pêlo

피부 - pele

표피 - epidemo

기관 - órgão

뼈 - osso

근육 - músculo

신경 - nervo

세포 - célula

유기 - organismo

무기 - inorganismo


Posted by 미래지기